김지수 Kim Ji-soo

Blue in the blue

ArtworkSmall_A846038_0

주체이지만 주체가 되지 못하는 ‘나’. 타인과의 관계 속에서 존재하고 ‘나’를 포함하는 무리에서 하나의 사회 현상으로 존재하는 ‘몸’.
‘몸’이 가지는 의미는 단순히 육체적인 그것 뿐만 아니라, 하나의 기호로서 작용한다. 몸은 가치를 지니고 있으며, 그 가치는 종종 타인의 몸에 부여된 가치에 대해 상대적으로 매겨지기도 한다.
‘남자’와 ‘여자’의 성별에 따른 정체성이 낳은 판타지. 조선 시대부터 현재까지 여성의 몸은 철저하게 남성 판타지에 만들어낸 미와 성적 매력에 대한 협소한 기준으로 거세되고 있다.

김민경 Kim Mio

miokim_web_Thumbnail01

김지수 Kim Ji-soo

Thumbnail_A846038

김효영 kim Jerry

hyoyoungkim_web_thumbnail

서지현 NANA

서지현_web_Thumbnail

왕은별 Wang Eun-byul

Wangeunbyul_web_Thumbnail

유지민 Yoo Ji-min

yoojimin_web_Thumbnail

이향안 Lee Alicia

이향안_web_Thumbnail

잉멍 Yi Meng

YiMeng_web_Thumbnail